휴맥스, 독일에서 ‘하이브리드’ 셋톱박스 판매 개시 ( 2009년 11월 18일 )

– 이달 말부터 독일시장 판매 개시

– ‘위성방송+인터넷 기반의 방송서비스’ 동시 지원, 하이브리드 셋톱박스 시장 공략 본격화

– 셋톱박스 판매 외에 콘텐츠 판매통한 추가 수익 창출

 

휴맥스가 최근 부상하고 있는 ‘하이브리드’ 셋톱박스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휴맥스(대표 변대규, www.humaxdigital.com)는 위성방송 수신과 함께 인터넷망 기반의 방송서비스를 동시에 제공하는 ‘하이브리드’(Hybrid) 셋톱박스를 이달 말부터 독일 유통시장에 공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제품은 위성을 통한 방송 수신 기능과 인터넷 접속을 통해 VOD(주문형 비디오), 캐치업TV (다시보기) 등의 방송서비스 및 동영상, 사진, 검색 등의 다양한 인터넷 서비스가 가능한 제품이다. 이는 유럽의 하이브리드 방송 표준인 HbbTV(Hybrid Broadcast Broadband Television) 사양 기반의 제품으로 독일은 물론 유럽 시장에서 처음으로 공급되는 제품이다.

특히, 이 제품은 기존 IPTV 셋톱박스와 달리 콘텐츠 사업자들이 특정 통신사을 거치지 않고 바로 휴맥스 셋톱박스의 TV위젯인 ‘휴맥스포털’을 통해 콘텐츠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셋톱박스 업체가 제품 판매 외에 VOD, 광고 등을 통한 추가 수익을 창출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이를 테면 시청자가 휴맥스포털을 통해 VOD 서비스를 이용하면 휴맥스가 콘텐츠 제공 업체로부터 일정 부분의 수익을 받는 형태다.

현재 ARD, Arte(아르떼) 등 독일 주요 채널의 프로그램 다시보기와 인터넷 라디오, 위키피디아 등이 가능하며, 휴맥스는 조만간 온라인 영화 및 인터넷 서비스 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VOD, 플리커 등으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실시간 방송은 독일의 수많은 무료 위성 채널과 이달 초 서비스를 시작한 위성방송 플랫폼인 ‘HD+’ 사양을 지원하는 HD 채널을 추가로 수신할 수 있다. 현재 유럽 최대 민영방송사 RTL그룹의 RTL HD, Vox HD 등 2개 HD 채널을 수신할 수 있으며, 내년 초 3개 HD 채널이 추가될 예정이다.

HD급으로 PVR(개인영상녹화) 기능을 내장한 이 제품은 홈네트워크 기술 표준인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를 지원하여 가정 내 TV와 PC, 휴대폰 등 기기간에 콘텐츠를 간편하게 공유할 수도 있다.

 

휴맥스 변대규 사장은 “이번 제품 출시로 전통적인 방송 플랫폼과 인터넷 서비스를 결합함으로써, 셋톱박스 판매뿐만 아니라 콘텐츠 서비스까지 사업영역을 확대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 수 있게 됐다”며, “HD 시장과 함께 새롭게 부상하는 하이브리드 셋톱박스 시장에서도 선도적인 입지를 이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세계적인 IT 조사기관인 IMS Research는 기존의 위성, 케이블, 지상파 방송과 IP 서비스를 결합한 하이브리드 셋톱박스 시장이 ‘08~’14년까지 연평균 35.4%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지주회사로 전환을 위해 지난 10월 인적분할을 완료한 휴맥스는 지주회사인 휴맥스홀딩스를 지난 달 변경상장한 데 이어, 셋톱박스 사업을 담당하는 휴맥스를 지난 16일 코스닥시장에 재상장했다. (끝)

※ 참고
1)  제품 이미지
휴맥스가 11월 말부터 독일시장에 판매하는 ‘하이브리드’(Hybrid) 셋톱박스(모델명: iCord HD+)로 실시간 위성방송 수신과 함께 인터넷(IP)망을 통해 VOD, 다시보기 등 다양한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한다. 유럽의 하이브리드 방송 표준인 HbbTV(Hybrid Broadcast Broadband Television) 사양 기반의 제품으로 독일은 물론 유럽 시장에서 처음으로 공급되는 제품이다.

 

iCord HD_plus제품리모콘합성

2) ‘HD+’ 란?
‘HD+’(HD플러스)는 유럽의 위성사업자인 SES아스트라(SES ASTRA)가 독일의 HD 방송 보급 확대를 위해 만든 HD급 위성방송 플랫폼으로 이달 초 서비스를 시작했다. 휴맥스가 이번 출시한 셋톱박스는 독일의 수많은 무료 위성방송 수신과 HD+ 사양을 지원하는 HD 채널을 추가로 수신할 수 있다. 현재 HD+ 플랫폼을 따르는 방송채널은 유럽 최대 민영방송사 RTL그룹의 RTL HD, Vox HD 등 2개의 HD 채널이며, 향후 채널수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3) ‘HbbTV’(Hybrid Broadcast Broadband Television) 란?
위성, 케이블, 지상파 등 기존의 방송과 광대역 인터넷 접속을 통한 인터렉티브 디지털TV 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지난 2009년 2월 만들어진 유럽의 하이브리드 방송 기술 표준이다. 이 컨소시엄에는 카날+(Canal+), 프랑스텔레비젼(France Televisions), TF1 등의 방송사와 위성사업자 SES ASTRA, 소트트웨어 및 미디어 솔루션 업체인 ANT, Open TV, 가전 업체로는 휴맥스, 필립스 등이 참여하고 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