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합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 ㈜휴맥스모빌리티, 지자체와 MOU 체결 확대
  • 마포구청, 업무용 전기차와 스마트 카셰어링 시스템 도입 초석 마련

휴맥스 모빌리티(공동대표 오영현)은 24일 서울시 마포구청(구청장 유동균)과 친환경 안전도시 구축을 위한 ‘친환경 업무용 카셰어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humaxmobility_20210625

이번 협약을 통해 ㈜휴맥스모빌리티와 마포구는 친환경 업무용 전기차와 스마트 카셰어링 프로그램 도입을 협력하여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마포구청은 그간 친환경 에너지 보급 사업 및 탄소중립 생활 실천운동 등 지속적인 친환경 사업을 추진해왔으며, 휴맥스모빌리티의 친환경 기업 카셰어링 서비스 ‘카플랫 비즈’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전기차 보급 확대 및 공유 경제의 사회적 효용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도 시흥시와 하남시에 이어 서울시 자치구 중 최초로 마포구와 MOU를 체결하게 된 휴맥스모빌리티는 공공기관 및 기업들과 함께 친환경 모빌리티를 기반으로 한 지역 중심 ESG 협력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카플랫 비즈’는 공공기관이나 기업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전기차 기반의 친환경 업무용 카셰어링으로 차량 구독과 공유가 결합된 형태의 서비스이다. 기업의 임직원들이 필요한 시점에 필요한 만큼만 이용할 수 있어서 비용 효율적이며, 모바일 앱 및 스마트 키 지원으로 손쉬운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법인 차량 담당자는 차량 운행 현황과 운행일지 자동화 등 스마트 관리시스템을 통해 효율적인 관리가 가능하고. 고정비, 차량 관리 업무, 주차비 등의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카셰어링 시스템을 도입함으로써, 업무 시 직원이 전기차를 이용하며 그린뉴딜시대를 몸소 느끼도록 하는 것은 물론 업무 후에도 이용이 가능하도록 해 교통량을 줄이고 공유경제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좋은 계기가 되리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오영현 ㈜휴맥스모빌리티 공동대표는 “휴맥스 모빌리티는 금번 업무협약을 통해 마포구의 친환경 사업 추진에 적극 동참하겠다”며, “공공기관 및 기업들과의 제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 전기차를 기반으로 한 친환경 카셰어링으로 기업 카셰어링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